‘해투3-내 노래를 불러줘’, 역대 조기 퇴근 기록 경신 예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사진=KBS2 ‘해피투게더3’

KBS2 ‘해피투게더3-내 노래를 불러줘’의 조기 퇴근 신기록이 세워진다. 이에 다이나믹듀오, 황치열, 정승환, 트와이스 중 ‘명예의 전당’에 이름 올릴 주인공이 누가 될 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3일 방송은 빙상 여제 이상화, 심석희, 최민정, 민유라가 출연하는 가정의 달 특집 ‘쟁반노래방 리턴즈:국가대표 노래방’과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가요계 한류스타 특집 2탄’으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내 노래를 불러줘-가요계 한류스타 특집 2탄’에는 다이나믹 듀오, 황치열, 정승환, 트와이스가 출연해 지난 주에 이어 불꽃 튀는 퇴근 전쟁을 본격적으로 벌인다고 해 기대감을 모은다.

이 가운데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역대 조기 퇴근 기록이 달성되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극시킨다. 지난 9월 소찬휘의 놀라운 기록 15분과 지난 2월, 김태우의 13분이라는 마의 기록이 탄생된 데 이어 새로운 조기 퇴근 기록이 세워지면서 3개월 만에 ‘명예의 전당’ 주인공이 바뀌게 된 것. 이에 조동아리 멤버들과 출연진들은 상상을 초월하는 최단 퇴근 시간에 감탄과 경악을 금치 못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내 노래를 불러줘-가요계 한류스타 특집 1탄’에서 다이나믹 듀오는 “피처링 곡들은 모두 빼고 오직 ‘다듀’ 노래만을 포함시키겠다”고 선언, 1등 퇴근에 대한 자신만만한 면모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8연속 메가 히트를 치고 있는 트와이스가 1등 퇴근 후보로 가장 많이 거론되는가 하면 발라드 노래가 많이 울려 퍼지자 중국 대륙의 황태자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황치열과 발라드 세손 정승환이 유력한 1등 후보로 떠오르며 한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퇴근 전쟁을 예고했다.

이날 조동아리 멤버들은 신기록이 탄생하자마자 소찬휘와 김태우의 판넬을 녹화장 구석으로 치우며 분주하게 움직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조동아리 멤버들은 누가 먼저랄 것도 없이 꽃바구니를 챙겨 들며 새로운 명예의 가수를 받들 준비를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유재석은 “이 기록은 앞으로 깨지기 힘들어요”라며 놀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고. 이에 과연 ‘내 노래를 불러줘’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릴 영광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증이 증폭하며 현장을 경악케 한 퇴근 기록이 본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이에 ‘해투3’ 제작진은 “’한류 스타 특집’답게 김태우의 기록 이후 13주만에 경이로운 신기록이 탄생하며 그 어느 때보다도 퇴근 전쟁이 치열하게 펼쳐졌다”며 “앞으로도 나오기 힘든 기록이 탄생하는 역사적인 순간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밝혔다.

‘해투3’는 오는 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