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광 “‘더 댄서’, 새로운 자극…문화충격 받았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태민,이기광,은혁(왼쪽부터)이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 JTBC홀에서 열린 JTBC4 NEW 댄싱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WHYNOT-더 댄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태민,이기광,은혁(왼쪽부터)이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 JTBC홀에서 열린 JTBC4 NEW 댄싱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WHYNOT-더 댄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더 댄서’를 촬영하면서 새로운 것을 배우고 도전하며 문화충격까지 받을 수 있었습니다.”

JTBC4 신규 예능 프로그램 ‘와이낫 – 더 댄서(이하 더 댄서)’에 출연하는 그룹 하이라이트 이기광이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이 같이 말했다.

‘더 댄서’는 은혁·태민·이기광이 미국 LA에서 현지 안무가들과 함께 퍼포먼스를 완성하는 과정을 그린다. 이날 이기광은 “한 데 모이기 쉽지 않은, 춤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만나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됐다”며 “몸은 피곤했을지언정 내게 활력이자 자극이 된 촬영이었다”고 밝혔다.

은혁은 “세 명 모두 춤을 좋아하다보니 이야기를 나눌 때도 공감하는 것이 많았다. 초심으로 돌아가게 하는 시간이었다”고 했다. 끝으로 태민은 “만나기 쉽지 않은 사람들과 만나게 돼 행복했다”며 “춤을 만드는 것 외에도 우리들의 케미스트리도 좋았다. 그것도 함께 공감해주시고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더 댄서’는 오는 5일부터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