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 문화창고 전속 계약… 전지현과 한솥밥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고소영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고소영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고소영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했다.

2일 문화창고는 “고소영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리며 “연기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만큼 작품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밝혔다.

고소영은 지난해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에서 강단있는 여성 심재복을 연기하며 호평받았다. 지난달 23일 2016년부터 함께해온 킹엔터테인먼트와 계약 종료를 알리며 행보에 관심을 모았다.

문화창고 관계자는 “고소영이 한 식구가 되어 배우 인생의 다음 페이지를 써내려갈 예정”이라며 “현재에 안주하지 않으며 늘 신선하고 개성 강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던 고소영이 이적 후 여러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칠 것”이라 말했다.

현재 고소영은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