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한, ‘시간(가제)’ 캐스팅 확정… 욕망의 변호사役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김준한/사진제공= 씨엘엔컴퍼니

배우 김준한/사진제공= 씨엘엔컴퍼니

배우 김준한이 MBC 새 드라마 ‘시간(가제, 극본 최호철, 연출 장준호)’에 출연한다.

‘시간’은 최호철 작가의 차기작으로 주목 받고 있는 드라마다. 마지막 시간을 보내는 한 남자가 자신으로 인해 인생이 망가진 한 여자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는 사투를 그린다.

극 중 김준한은 돌아올 수 없는 시간을 건너는 남자 신민석을 연기한다. W그룹 법무팀 변호사이자 여성 주인공 설지현의 연인이다. 소속사는 “반듯한 외모와 함께 신뢰를 주는 눈빛으로 변호사의 면모를 보일 예정”이라며 “그간 다양한 작품에서 색깔 있는 연기를 보여준 김준한이 이번에는 인간의 욕망과 함께 그에 따라 변화하는 모습을 표현할 것”이라 예고했다.

‘시간’은 오는 7월 방송을 내보낸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