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퍼센트, 日 콘서트서 故 민우 추모..”언제든 함께 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백퍼센트.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백퍼센트. / 사진제공=티오피미디어

그룹 백퍼센트가 일본에서 열린 콘서트에서 세상을 떠난 멤버 민우를 추모했다.

백퍼센트는 지난달 21일과 30일 일본 도쿄와 오사카에서 봄 콘서트 ‘백퍼센트 스프링 콘서트 2018 -블로썸- (100% SPRING CONCERT 2018 – Blossom-)’를 개최했다. 무대에서 팬들과 더불어 리더인 고(故) 민우를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공연 시작 전 혁진은 “지금은 4명이지만 민우와 같이 콘서트를 한다고 생각했으면 좋겠다. 여기 무대 위에는 마이크가 5개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찬용은 “이 자리에 있는 여러분과 같이 이걸 보면서 노래하고 싶다”고 했고, 록현은 “우리와 여러분, 그리고 민우의 추억”이라고 덧붙였다.

VCR 영상을 통해 민우의 영상과 메시지가 흘러나왔고, 백퍼센트 멤버들은 추모곡으로 일본에서 발표한 두 번째 싱글 음반의 수록곡 ‘모노크롬(Monochrome)’을 불렀다. 멤버들은 “(민우는) 언제든지 함께 있다”며 팬들을 다독였다.

백퍼센트는 민우의 솔로곡인 ‘체리(Cherry)’를 다 같이 불럿다. 록현은 “원래 민우가 준비한 곡이지만 다 같이 부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