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장영남 “남편 이호웅, 7세 연하…연극 통해 만남”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장영남/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장영남/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장영남이 남편인 연극 연출가 이호웅에게서 편지로 고백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3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다.

이날 특별 MC로 출연한 장영남은 “결혼을 늦게 했다. 39세 12월에 했다. 40세가 되기 전에 결혼해야 한다는 생각을 했는데 지켰다”고 말했다. MC들이 자녀에 대해 묻자 “노산이다”라며 “아이는 지금 5세”라고 귀띔했다. 노사연은 “나와 비슷한 나이에 결혼하고 아이를 낳았다”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노사연과 장영남의 가장 큰 차이점은 남편의 나이였다. 장영남이 7세 연하의 연인과 결혼했기 때문. 이를 알게 된 노사연은 깜짝 놀란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남과 남편은 연극을 통해 처음 만났다. 출연을 예정하고 있던 배우가 하차하면서 이호웅이 투입됐고 공연을 하며 가까워졌다고 한다. 장영남은 “신랑이 마지막 날 쫑파티 때 녹차와 편지를 줬다. 편지에 ‘내가 감히 선배님을 좋아한 것 같다, 죄송하다’고 적었다. 거기에 ‘심쿵’했다”고 말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