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프로골퍼 최혜정 ‘놓칠 수 없는 퍼팅’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크기변환_TEN_0199

 

30일 강원도 홍천에 위치한 소노펠리체 CC에서 열린 2018년 ‘터키항공 월드골프컵(TAWGC)’에 초청자로 참석한 프로골퍼 최혜정 선수가 18번 홀에서 퍼팅을 하고 있다.

올해로 6회를 맞는 터키항공 월드골프컵 시리즈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마추어 골프대회 중 하나로, 전 세계 100여 개 도시에서 약 8000명이 참가한다. 30일 열린 한국 예선전에는 100여 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