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오는 5월 컴백…이미지 변신 예고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빅톤/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사진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빅톤이 오는 5월 중순 컴백한다.

30일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빅톤은 5월 중순 컴백을 위해 새 싱글 준비에 열을 올리고 있다. 빠른 시일 내에 신곡 뮤직비디오를 촬영할 계획이며 기존에 발표한 노래와는 다른 분위기를 보여주겠다는 포부다.

빅톤은 지난해 11월 ‘프롬 빅톤(From. VICTON)’ 음반을 내고 타이틀곡 ‘나를 기억해’로 활동했다. 당시 남자로 성장하는 소년의 풋풋함과 성숙함을 표현하며 사랑받았다.

최근에는 일본에서 열린 K팝 합동 콘서트 ‘케이콘 2018 재팬’에 참여하고 현지에서 단독 팬미팅을 여는 등 해외 활동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