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비밀언니’ 출연 “비밀 동생, 갖고 싶은 거 다 사줄 것”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가수 선미/사진제공=JTBC4 '비밀언니'

가수 선미/사진제공=JTBC4 ‘비밀언니’

가수 선미가 JTBC4 신규 예능 프로그램 ‘비밀언니’에 출연한다.

‘비밀언니’는 두 여성 연예인이 언니 동생 사이로 만나 하룻밤동안 우정을 쌓는 과정을 담는다. 앞서 배우 한채영과 그룹 레드벨벳 예리가 비밀 언니와 동생으로 출연한 데 이어 선미가 두 번째 비밀언니로 나서게 됐다.

선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남동생만 두 명이다. 항상 여동생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설렘을 드러냈다. 함께 짝을 이룰 ‘비밀동생’을 향해서는 “옷, 화장품 등 갖고 싶은게 있다면 얼마든지 다 사줄 것”이라며 애정을 보였다. 선미의 사랑을 받게될 동생의 정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오는 5월 4일 처음 방송되는 ‘비밀언니’에는 한채영과 예리의 모습이 담긴다. 제작진은 “배우 19년 차 한채영과 갓 스무 살이 된 예리가 자신의 라이프스타일부터 고민, 잠버릇까지 공유하며 소통한다. 이런 솔직한 모습이 2030 여성들에게 큰 공감과 위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비밀언니’는 TV와 동시에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