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치겠다 너땜에’ 김선호 “이유영, 생각했던 이미지와 달라… 애교 많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김선호/사진제공=MBC

배우 김선호/사진제공=MBC

배우 김선호가 “이유영과 처음 만나기 전 너무 떨렸다”고 말했다.30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MBC UHD 단막스페셜 ‘미치겠다, 너땜에!’의 기자간담회에서다.

김선호는 “유영이가 ‘스릴러 퀸’이라고 불리기도 하고, 실제로 만나기 전에는 말실수 하면 혼날 거 같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선호는 “그런데 실제로 만나보니 내가 생각했던 것과는 너무 달랐다. 애교도 많고, 다가가는데 어렵지 않았다. 촬영하면서 장난도 많이 치고 정말 재미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유영 역시 “죽이 잘 맞았다”고 말해 훈훈함을 더했다.

‘미치겠다, 너땜에!’는 8년 친구와 하룻밤을 보내고 고민에 빠진 청춘들의 이야기다. 오는 5월 7, 8일 2부작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