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알스 조수원, ‘집사부일체’ 출연 후 “사랑한다, 미안하다, 고맙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조수원 SNS

/사진=조수원 SNS

개그맨 조수원이 개그그룹 옹알스에게 “사랑한다. 미안하다. 고맙다”고 전했다.

조수원은 지난 29일 SNS에 배우 차인표, 옹알스와 함께 한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촬영 인증 사진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사랑한다. 미안하다. 고맙다”는 인사와 함께 “절대 미뤄서는 안 되는 말”이라는 글귀를 덧붙였다.

조수원은 혈액암 투병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이날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 차인표는 옹알스를 소개하며 조수원을 언급했다. 그는 “지난주에도 항암치료를 하고 온 사람이 자기 미래도 보장이 안 되는데 끊임없이 나아간다. 옹알스를 보면서 남을 웃기는 직업이 굉장히 고귀하고 숭고한 직업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칭찬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