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던 일이 될 줄 알았어?”…’데자뷰’, 긴장감 폭발 티저 예고편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데자뷰' 티저 예고편

‘데자뷰’ 티저 예고편

‘데자뷰’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데자뷰’는 차로 사람을 죽인 후 공포스러운 환각을 겪게 된 여자가 견디다 못해 경찰서에 신고하지만 사고가 실재하지 않았다는 이야기를 듣고 아무도 믿을 수 없는 상황에 빠져드는 충격 미스터리 스릴러다.

티저 예고편은 초반부터 숨막히는 전개로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다. 모든 사건의 시작인 ‘그날 밤’에 벌어진 교통사고 악몽과 함께 잠을 깨는 지민(남규리)은 자수하자며 약혼자 우진(이규한)을 설득하지만 차 형사(이천희)는 사건이 일어나지 않았다고 말한다.

티저 예고 중반부를 넘어가며 상태가 더욱 악화되는 지민과 그를 방치하며 약만 늘리는 우진, 그들 곁을 멤돌며 지켜보는 차 형사의 모습이 긴장감을 유발한다.

“그게 모두 없던 일이 될 줄 알았어?”라는 의미심장한 지민의 대사가 궁금증을 더한다. 특히 남규리, 이천희, 이규한의 색다른 연기가 기대된다.

‘데자뷰’는 오는 5월 개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