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희, 5월 日 첫 팬미팅 “떨리고 설레…많이 와주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소희/ 사진제공=뮤직웍스

김소희/ 사진제공=뮤직웍스

가수 김소희가 일본 팬미팅을 시작으로 해외 활동에 첫발을 내딛는다.

김소희는 오는 5월 5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케이스테이지오(K-Stage O!)에서 ‘골든 팬미팅’을 개최한다. 오후 2시와 6시 총 2회 팬미팅을 열어 일본 팬들과 첫번째 만남을 가진다.

김소희는 자신의 SNS에 “처음으로 일본 팬미팅을 하게 됐다. 드디어 일본 팬 분들을 만나게 돼 굉장히 떨리고 설렌다. 많이 많이 와서 저랑 즐기다 가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 일본어 공부를 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첫 팬미팅에 대한 설렘을 드러냈다.

이번 일본 ‘골든 팬미팅’에서 솔로 데뷔 곡 ‘소복소복’을 비롯한 다양한 무대와 처음 만나는 일본 팬들을 위한 특별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무대 이외에도 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벤트도 준비 중이다.

김소희는 일본 첫번째 팬미팅을 위해 5월 4일(금) 김포공항을 통해 출국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