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 오늘(30일) 활동 종료…‘저스트 비 스타즈’ MV 공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저스트 비 스타즈' 뮤직비디오 속 그룹 JBJ/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저스트 비 스타즈’ 뮤직비디오 속 그룹 JBJ/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그룹 JBJ가 활동 종료와 동시에 팬들을 위해 ‘저스트 비 스타즈(Just Be Stars)’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지난해 10월 데뷔한 JBJ는 7개월간의 계약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30일 모든 공식 활동을 종료한다. 이날 0시 최근 발매한 새 음반 ‘뉴문(NEW MOON)’의 수록곡 ‘저스트 비 스타즈’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하고 팬들을 향한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멤버들은 “정말 행복했다. 모두에게 소중한 추억이 되길 빈다. 잊지 말아달라”면서 “조이풀 여러분들께 항상 감사드린다. 더 멋있게 돌아오겠다. 꼭 저희와 함께해 달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7개월간의 활동 뒷모습이 담겼다. JBJ는 수줍었던 첫 촬영부터 첫 단독콘서트에서 눈물을 흘리는 모습, 한층 성장한 최근 모습까지 JBJ와 팬들이 함께 했던 발자취를 영상에 담았다.

JBJ는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 켄타·김용국·김상균·노태현·권현빈·김동한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팀이다. ‘판타지’ ‘꽃이야’ 등으로 활동하며 음원 차트와 음악방송에서 1위를 차지하고 두 장의 미니음반 모두 1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올리는 등 높은 인기를 얻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