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비룸, 청하·빈첸 손잡고 오늘(30일) 컴백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루비 룸 '마이 파라다이스' 표지/사진제공=하이어뮤직

그루비 룸 ‘마이 파라다이스’ 표지/사진제공=하이어뮤직

프로듀싱 듀오 그루비룸(박규정·이휘민)의 신곡이 30일 오후 6시 공개된다.

그루비룸은 이날 신곡 ‘마이 파라다이스(My Paradise)’를 발표한다. 가수 청하와 Mnet ‘고등래퍼2’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신인 래퍼 빈첸(이병재)이 가창에 참여했다. 그루비룸의 몽환적인 비트와 사운드가 인상적인 노래다.

아울러 멤버 이휘민은 싱글 아트워크 디렉터로 직접 참여하며 다방면에서 활약을 예고했다.

소속사 하이어뮤직 측은 “새 싱글 ‘마이 파라다이스’는 그루비룸만의 세련된 사운드에 청하의 감각적인 보컬, 빈첸의 개성 강한 랩이 어우러져 환상적인 하모니를 자랑하는 곡”이라며 “그루비룸만의 뚜렷한 음악적 컬러가 돋보이는 곡인만큼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