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양세형·이상윤·육성재, 옹알스 공연 리허설에 ‘감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양세형, 배우 이상윤, 그룹 비투비(BTOB) 육성재가 연신 감탄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다.

이들은 사부인 배우 차인표를 만나 공연팀 옹알스를 주인공으로 한 영화 제작에 참여했다. 조감독으로 뽑힌 이승기는 메이킹필름 촬영을 도맡았고, 이상윤과 양세형, 육성재는 제작부로 나서 차인표를 도왔다.

공연 리허설을 시작한 옹알스의 모습에 네 사람은 감탄사를 쏟아냈다. 육성재는 입을 가리며 “우와”를 연발했고, 양세형과 이상윤도 환한 미소로 박수를 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