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황찬호, 26일 사망..향년 32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황찬호. / 사진제공=마라톤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찬호. / 사진제공=마라톤엔터테인먼트

배우 황찬호가 지난 26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32세.

29일 황찬호의 소속사 마라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고인은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지난 28일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서 발인이 엄수됐다고 한다.

2006년 연극 ‘유리가면 Episode 5-또 하나의 영혼’으로 배우의 길을 걷기 시작한 황찬호는 연극 ‘챠이카’ ‘벚꽃동산’ ‘셜록홈즈’ ‘아름다운 세상을 위하여’ 등에 출연했고, KBS1 드라마 ‘장영실’을 비롯해 올해는 MBN ‘연남동 539’와 OCN ‘그 남자 오수’ 등에서도 활약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