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온몸 던진 동침 게임..’차인표 사부를 웃겨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배우 차인표를 웃기기 위해 온몸을 내던졌다. 29일 오후 방송에서 공개된다.

차인표는 “오늘의 동침 게임은 ‘저를 웃겨라’로 정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저를 웃겨라’에서 1등을 한 사람에게는 저와 동침하는 것과 더불어 내일까지 팔 굽혀 펴기 면제 특혜를 주겠다”고 했다.

멤버들은 서로 “꼭 이기겠다”며 의지를 불태웠다고 한다.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 등은 각자 흩어져 사부를 웃기기 위한 아이디어를 생각했다.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멤버들은 사부를 웃기기 위해 한 사람씩 차례대로 도전을 시작했다. 멤버들은 등장할 때마다 서로의 우스꽝스러운 모습에 웃음을 터뜨렸다. 반면 차인표는 초지일관 무표정을 유지하며 웃음을 꾹 참아냈다. 하지만 철옹성 같던 사부도 예상치 못한 멤버들의 협공에 결국 웃음을 터트리며 무너졌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