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병원 치료 후 자택 이동..”휴식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강남. / 사진제공=위드메이, RD컴퍼니

가수 강남. / 사진제공=RD컴퍼니

가수 강남이 지난 28일 충북 청주로 이동하던 중 경부 고속도로 하행선 청주 인근에서 5중 추돌 사고를 당했다. 즉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현재는 집으로 이동해 휴식 중이다.

29일 강남의 소속사 관계자는 “강남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집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추후 경과에 따라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강남은 교통사고 후 머리, 목에 통증을 호소해 정밀 검진을 받았다고 한다. 당시 자동차에 탑승한 스타일리스트와 매니저 등도 병원에서 응급처치를 받았다. 이후 서울 성모병원으로 옮겨 추가 검사를 진행했다.

당초 강남은 가수 태진아와 더불어 공개 방송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다. 강남의 사고로 태진아는 홀로 일정을 소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