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시즌 최초 4팀 등장..”4MC가 뽑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유재석. / 사진제공=JTBC

방송인 유재석. / 사진제공=JTBC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의 네 MC가 직접 선택한 네 팀의 슈가맨이 공개된다. 29일 오후 방송을 통해서다.

이날 MC들은 슈가맨 소환에 앞서 ‘불 수 맞히기 대결’을 제안했다. 사전에 예상한 불 수와 최종적으로 켜진 불의 오차 범위가 가장 작은 사람이 1등을 하는 대결이다. 1등이 꼴찌에게 벌칙도 내릴 수 있게 했다고 한다.

유희열은 “가슴 저미는 ‘록발라드’를 부른 가수로 3옥타브가 넘는 음역대를 자랑하는 실력파”라고 슈가맨을 소개했다. 등장하자마자 30, 40대 남성 청중들의 열띤 갈채와 환호를 받았다.

박나래는 “이 노래는 콜라텍에 다니던 시절 들었던 곡이다. 정말 신난다”고 강조했다.

이어 레드벨벳 조이의 슈가맨은 20, 30대 여성들의 ‘노래방 고정 곡’으로 불릴 만큼 사랑받은 가수다. 봄바람에 어울리는 상큼 발랄한 모던 록 노래를 불렀다. 조이는 “나 뿐만 아니라 레드벨벳 모두가 좋아한다”고 소개했다고 한다.

유재석은 2000년대 초반 발표한 펑크록 장르의 슈가송과 가수를 소환했다. 유재석은 특히 이 노래에 ‘100불’을 예상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이 노래는 100불을 예상해도 걱정이 되지 않을 정도로 유명하고 신나는 곡”이라고 소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