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경부 고속도로 5중 추돌사고 “심각한 상황 아냐…검사中”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강남/

강남/

가수 겸 방송인 강남이 5중 추돌 사고를 당했다.

강남 소속사 관계자는 28일 “강남이 스케줄을 소화하기 위해 이동하던 중 경부 고속도로 하행선 충주 인근에서 5중 추돌 사고를 당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앞에서 달리던 차량이 급정거를 하면서 강남이 탑승한 차도 급정거를 했고, 뒤를 따르던 차량이 강남의 차를 들이받았다. 강남과 매니저, 스타일리스트 등 스태프들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 검사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관계자는 “위중한 상황은 아니다. 정확한 부상 정도 등은 검사를 해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