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윤도현, 北 현송월 단장과 ‘재회’…어깨동무하고 ‘찰칵’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윤도현, 남북정상회담 환영 만찬 인증샷/ 사진=윤도현 인스타그램

윤도현, 남북정상회담 환영 만찬 인증샷/ 사진=윤도현 인스타그램

가수 윤도현이 남북정상회담 환영 만찬 인증샷을 공개했다.

윤도현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거(평양냉면) 먹고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를 북한 여가수분들과 급 불렀고요. 마지막으로 시원하게 어쿠스틱버젼 ‘나는 나비’로 로켄롤했습니다~! 역사의 순간에 제음악이 함께한 영광스런 멋진날 이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특히 가수 조용필, 윤도현과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이 나란히 함께 찍은 사진이 시선을 붙들었다.  세 사람 모두 환한 미소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조용필이 현송월 단장과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지난 27일 오후 6시 30분 쯤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집에서 열린 이번 2018 남북 정상회담 환영 만찬에서는 최근 남측예술단 대표로 평양에 가서 공연을 펼쳤던 가수 조용필과 윤도현, 지난 2월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에서 ‘올림픽 찬가’를 불러 화제를 모았던 제주소년 오연준 군 등이 참석해 공연을 펼쳤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