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돌발상황”… ‘정상회담’ 노홍철, AOA 지민 업고 산행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상회담' 노홍철-지민/ 사진제공=E채널

‘정상회담’ 노홍철-지민/ 사진제공=E채널

E채널 ‘산으로 가는 예능? 정상회담'(이하 ‘정상회담’)의 노홍철이 지민을 업고 산행에 나선다.

28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정상회담’에서 멤버들은 네 번째 산행지로 사량도를 찾았다. 연간 50만 명 이상이 다녀가며 산악인들에게 섬 산행 일번지로 정평 난 곳. 멤버들도 사량도 산의 아름다움을 직접 경험해보기 위해 칠현산으로 향한다.

이날 ‘정상회담’ 멤버들은 화창한 날씨에 신이 난 상황. 산행 전 몸풀기를 마치고 본격적으로 산을 타기 시작한다. 그런데 산행 도중 예상치 못한 부상자가 발생하며 멤버들은 멘붕(?)상태에 빠진다. AOA지민이 미끄러지며 발목 부상을 당한 것.

지민은 너무 놀란 나머지 울음을 터뜨리고 만다. 갑자기 발생한 돌발상황에 당황한 멤버들은 놀란 지민을 먼저 다독여 주며 재빠르게 상황을 대처해 나간다. 그리고 이를 지켜보던 노홍철은 결심한 듯 “지민아 업혀”라며 등을 내어준다. 노홍철은 미안함에 선뜻 업히지 못하는 지민을 달래어 업고 산행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