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최현석 “오세득 셰프는 내 요리 따라할 수 없어”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사진제공=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셰프 오세득과 최현석이 요리 대결을 넘어 입담 대결을 펼친다.

27일 방송되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평소 남다른 달걀 사랑을 선보인 김민경 특집으로 오세득 세프와 최현석 셰프가 출연해 릴레이 달걀 요리를 선보인다.

오세득은 최근 녹화에서 에그커리, 베이크드 에그, 브레드 푸딩 등 뜻밖의 다채로운 음식으로 유민상, 김준현을 감동시켰다. 김민경에게는 눈치 빠르게 필요한 메뉴를 챙기며 웃음을 안겼다. 김준현은 “메뉴 선정이 기가 막힌다. 대반전이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으쓱해진 오세득은 다음 요리를 할 셰프를 겨냥해 “다음 음식, 굳이 먹을 필요 없을 텐데…”라며 허세를 부렸다.

이 소식을 접한 최현석은 “오세득 셰프가 한 요리 방송을 보면 똑같이 따라 할 수 있다. 그러나 내가 한 요리는 방송을 봐도 똑같이 못한다”고 자신만만해 했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또 최현석은 앞서 달걀 요리를 선보인 셰프들 중 자신이 보스라고 말해 촬영장을 폭소케 했다.

뿐만아니라 최현석은 어떤 메뉴가 준비돼 있느냐는 김준현의 질문에 “알아서 해주겠다”며 확신에 찬 대답을 내놓았다. 이후 캐비어에 금가루까지 뿌리며 고급 코스요리를 제공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맛있는 녀석들’은 27일 오후 8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