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요섭, EBS ‘스페이스 공감’ 출연…’음악적 교감’ 호평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가수 양요섭/사진=EBS ‘스페이스 공감’ 방송 캡처

가수 양요섭/사진=EBS ‘스페이스 공감’ 방송 캡처

그룹 하이라이트의 양요섭이 EBS ‘스페이스 공감-의미 있는 여백'(이하 ‘스페이스 공감’)에 출연해 음악으로 교감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스페이스 공감’에서는 양요섭이 최근 발매한 두 번째 미니앨범 전곡을 밴드와 협업해 공연했다.

양요섭은 “오랜 시간 준비한 것에 비해 방송에서는 짧게 보여줄 수밖에 없어 아쉽다”며 “‘스페이스 공감’은 들려드리고 싶은 음악을 직접 정해 들려드릴 수 있다. 앨범 관련 이야기도 자유롭게 말할 수 있어서 좋다”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날 양요섭은 ‘별’을 부르며 공연을 시작했다. 팬들에게 받은 사랑에 대한 감사함을 담은 곡으로 호응 받았다. 이어 솔로버전으로 재해석된 하이라이트의 ‘시작’, 또 “여러분들의 하루가 좋은 하루였으면 한다”는 마음을 담은 ‘오늘 하루’와 ‘It’s You’ 등을 순차적으로 공연했다. 또한 ‘네가 없는 곳’을 밴드 버전으로 부른 뒤 오랜만의 ‘카페인’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박수를 불러일으켰다.

마지막으로 양요섭은 최근 앨범을 통해 인연을 맺은 싱어송라이터 윤딴딴과 함께 특별한 협업 공연도 준비했다.

‘스페이스 공감’은 아이돌 가수의 출연이 비교적 드문 프로그램다. 이번 방송을 위해 양요섭이 많은 준비를 해와 성공적으로 펼쳤다는 후문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