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윤현상, 아날로그 감성 ‘춘곤(春困)’ 발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윤현상 '춘곤' 커버 / 사진제공=문화인

윤현상 ‘춘곤’ 커버 / 사진제공=문화인

가수 윤현상이 27일 봄을 닮은 새 싱글 ‘춘곤(春困)’으로 돌아온다.

‘춘곤(春困)’은 봄마다 찾아오는 나른함, 그 안에 녹아 든 따스함을 은유적으로 옮긴 1990년대 스타일 팝 발라드 기반의 곡이다. 윤현상의 소속사 문화인은 “아날로그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싱글에는 피아노 버전 트랙이 추가로 수록됐다.

윤현상은 “꾹꾹 담아 쓰고 부른 곡인 만큼 잘 들어줬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윤현상은 2014년 데뷔 앨범 ‘피아노포르테’로 데뷔했다. 지난해 박정현, 신현희와김루트, 우효 등이 소속된 인디 레이블 문화인으로 소속사를 이적했다. 싱어송라이터로 꾸준한 음악 활동을 이어온 윤현상은 지난해 9월 미니 2집 앨범 ‘애티튜드(attitude)’를 발매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