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 ‘그날 바다’ 무대인사 참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정우성,마리끌레르

배우 정우성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정우성이 세월호 침몰 원인을 과학적으로 다룬 영화 ‘그날, 바다’ 무대인사에 나선다. 영화가 개봉 3주차 박스오피스 2위, 예매율 2위를 기록하며 흥행 열풍을 이어가는 가운데, 내레이션을 맡은 정우성이 김지영 감독, 김어준 총수와 오는 28일 서울지역 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난다.

정우성은 ‘그날, 바다’ 내레이션에 노개런티로 참여해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세월호 사건을 추모하며 지속적인 관심을 촉구해왔던 그다.

정우성은 영화 개봉 전에도 셀프 영상을 남기며 세월호 참사를 애도하고 영화 관람을 독려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와 함께 작업한 김 감독은 “정우성 씨를 만난 것은 정말 좋은 선택”이라며 만족했고 김 총수 역시 “부탁했더니 바로 하겠다고 하더라. 지나치게 멋있다”며 고마워했다.

‘그날, 바다’는 2014년 4월 16일 세월호의 항로를 기록한 AIS를 추적해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침몰 원인에 대해 과학적으로 분석한 추적 다큐멘터리 영화다.

정우성은 이날 롯데시네마 월드타워부터 메가박스 코엑스,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CGV용산아이파크몰, CGV영등포에서 무대인사를 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