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꼭 잡고’ 한혜진, 김태훈에 “나 힘들게 하지 말아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방송화면

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의 김태훈이 한혜진을 찾아왔다.

26일 방송된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서는 장석준(김태훈)이 남현주(한혜진)에게 “미안해요”라고 사과했다.

장석준은 “현주씨 얼굴이 너무 창백해서 내 숨이 막힐 지경이에요. 더 아픈 거 아니죠? 나 때문에 그냥 화가나서”라고 말했다. 이에 남현주는 “그러니까 나 힘들게 하지 말아요. 화장까지 예쁘게하고 기다렸다구요”라고 답했다.

장석준은 “무서워서 그랬어요. 난 사랑이 뭔지 모르고 살아온 사람이에요. 내 마음속에 사랑의 감정 같은 거 들어있지 않았아요. 오직 남현주라는 여자를 만나러 가야한다는 게 너무 무서웠어요”라고 털어놨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