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최윤영, 구원에 “아버지가 협박 혐의로 체포됐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MBC ‘전생에 웬수들’의 한진희가 유치장에 갇혔다.

26일 방송된 ‘전생에 웬수들’에서는 최고야(최윤영)와 민지석(구원)이 최태평(한진희)를 걱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고야는 민지석에게 “아버지가 유치장에 있어요. 협박 혐의로 체포됐대요”라고 말했다. 이에 민지석은 “누구를 협박 했는데요?”라고 물었고 최고야는 “우리 회사 회장님이요”라고 답했다.

민지석은 의아해하며 “두분 원래 알던 사이에요?”라고 물었고 최고야는 “잘 모르겠어요. 일단 조사 중이라고 하니까 죄가 없으면 풀려 나겠죠. 신경쓰지 마요”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