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 이이경 만났다…박형식 복수 시작될까 ‘긴장감 고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제공= KBS2 '슈츠'

사진제공= KBS2 ‘슈츠’

KBS2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에서 장동건과 이이경의 만남이 포착됐다.

지난 25일 방송된 ‘슈츠’ 1회에서는 최강석(장동건)과 고연우(박형식)가 처음으로 만나 인연을 맺었다. 이 가운데 박준표(이이경)에게도 시선이 쏠렸다. 최강석과 고연우의 첫 만남에 중요한 물꼬를 틀었기 때문.

박준표는 가진 것은 돈밖에 없는 사고뭉치 재벌2세다.  그는 고연우에게 마약판매상 누명을 씌우려 했다. 뛰어난 기억력을 가진 고연우에게 자격지심을 느꼈기 때문. 고연우는 우연히 최강석의 도움을 받아 함정에서 빠져 나왔다. 최강석은 고연우의 가능성을 발견하고 그를 가짜 신입 변호사로 고용하며 만남의 시작을 알렸다.

이에 박준표는 고연우를 함정에 빠뜨리려던 자신의 계획이 틀어져 잔뜩 약이 올라 있는 상황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도 박준표는 다급한 표정이다. 또 클럽 안에서 약에 취한 듯한 눈빛이다.

특히 그의 곁에 선 이가 고연우가 아닌 최강석이라 궁금증을 자아낸다. 최강석이 고연우의 복수를 해줄 것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26일 오후 10시 ‘슈츠’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