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조정석, 스페셜 DJ로 두 번째 출격 “처음보다 덜 긴장된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사진=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배우 조정석이 26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 DJ로 다시 한 번 출연했다.

조정석은 최근 공황장애로 방송에서 잠정 하차한 정찬우를 대신해 청취자를 만났다. 김태균은 “영화 ‘뺑반’ 촬영과 연극 ‘아마데우스’로 바쁜 와중에 하루를 더 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조정석은 “하루를 더 낸게 아니라, 하루를 더 초대해 주신 거다”라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김태균은 “초대할 때마다 나올 거냐”며 “계속 초대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조정석은 두 번째 스페셜 DJ로 활약하는 각오를 밝히며 “좀 더 여유있게 해보려고 한다. 처음보다는 덜 긴장된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