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어가는 동심을 살려라”… VAV 에이노, 믹스테이프 ‘동심폐소생술(CPR)’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VAV 에이노 믹스테이프 _동심폐소생술(CPR) 커버 이미지/사진제공=A TEAM엔터테인먼트

VAV 에이노 믹스테이프 동심폐소생술(CPR) 커버 이미지/사진제공=A TEAM엔터테인먼트

그룹 VAV의 래퍼 에이노가 지난 25일 사운드클라우드와 유튜브 등 각종 SNS 채널을 통해 본인의 네 번째 믹스테이프 ‘동심폐소생술(CPR)’을 공개했다.

곡의 제목인 ‘동심폐소생술’은 ‘동심(童心)’과 ‘심폐소생술’이 합쳐진 합성어다. A TEA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잘 크고 있는 아이들의 동심을 죽이지 말고 예쁘게 살려달라”는 에이노의 마음을 표현했다. 또 이 곡에는 평소 에이노의 정체성과 창작, 가치관 등을 방해하는 요소들을 담아내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에이노는 첫 번째 믹스테이프 ‘Zero Coke’를 시작으로 ‘손톱물기’ ‘잠이 오지 않았으면 해’를 발표해왔다. 이번 ‘동심폐소생술’까지 모든 믹스테이프의 작사·프로듀싱·앨범 커버 디자인을 맡았다.

에이노가 직접 그린 이번 믹스테이프의 커버 이미지는 파란 색감이다. AD 심박수 측정기의 색감을 표현했으며 이미지의 중앙에는 폐와 심장을 그려넣었다. 심박수 ’96’은 에이노의 생년인 96년을, ’51’은 에이노의 생일인 5월 1일을 뜻한다.

에이노가 속한 VAV는 오는 5월 6일 일본 단독 콘서트 ‘VAV GOLDEN LIVE IN JAPAN’을 개최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