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합동공연 ‘우리는 하나’, 지상파 시청률 9.0%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제공=MBC

남북합동공연 ‘우리는 하나’ 공연장 전경/사진제공=MBC

남북합동공연 ‘우리는 하나’의 중계방송이 지상파 3사 총합 9.0%를 기록했다.

26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11시부터 방송된 ‘2018 남북평화협력기원 평양공연 – 우리는 하나’는 KBS1에서 3.4%, MBC가 3.1%, SBS가 2.5%(전국 기준)를 나타냈다.

이날 방송은 지난 3일 평양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열린 공연을 담았다. 가수 겸 배우 서현과 조선중앙TV 방송원 최효성의 공동 진행으로 김광민·서현·조용필·이선희·레드벨벳·YB·최진희·백지영·알리·정인이 김옥주·송영 등 북측 대표 가수들과 한 무대에 올랐다.

지난 1일 열린 남측 예술단의 단독공연 ‘봄이 온다’ 녹화분은 지난 5일 전파를 탔다. 이 방송은 지상파 총합 36.6%를 나타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