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미키, ‘깨끗한 유기농 매력’으로 뷰티 모델 발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위키미키 / 사진제공=아로마티카

위키미키 / 사진제공=아로마티카

걸그룹 위키미키가 화장품 브랜드의 얼굴이 됐다.

소속사 판타지오뮤직은 “위키미키의 멤버 최유정,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시가 천연 유기농 화장품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고 25일 밝혔다.

브랜드의 마케팅 담당자는 “깨끗하고 순수한 위키미키의 분위기가 브랜드가 추구하는 가치와 잘 어울려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며 “걸그룹 유망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위키미키와 아로마티카의 긍정적인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위키미키는 최근 첫 광고 영상 촬영에서 현장을 밝은 기운으로 가득 채웠다. 일곱 멤버들은 집안, 수영장, 사막 등 각기 다른 배경에서 다양한 표정과 연기로 아낌없이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멤버들의 깜찍한 동작과 유쾌한 막춤으로 촬영 내내 웃음이 멈추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