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빌보드 재진입, 절대 포기 않을 목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김범수/사진제공=영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범수/사진제공=영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범수가 “은퇴할 때까지 절대 포기하지 않을 목표 중 하나가 빌보드 재진입”이라고 말했다.

김범수는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합정동 프리미엄라운지에서 열린 ‘메이크20’ 프로젝트 기념기자간담회에서 해외 활동에 대한 욕심을 드러내며 이 같이 말했다.

앞서 김범수는 히트곡 ‘하루’의 영어 버전인 ‘헬로 굿바이 헬로(Hello Goodbye Hello)’라는 곡으로 빌보드 핫 싱글즈 세일즈 차트에 올랐다. 국내 가수 최초의 빌보드 진입 기록이다. 그는 빌보드 재진입에 대한 바람을 드러내면서 “국내 활동을 성실히 하다 보면 기회가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영어 공부 등 미국 활동을 하게 될 경우를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렇다고 해서 빌보드 진입을 염두에 둔 채 활동하겠다는 의미는 아니다. 김범수는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이라고 믿는다”며 “국내 대중이 사랑해주는 김범수라는 브랜드를 가장 우선으로 하고 싶다. 해외 활동은 부수적인 목표”라고 덧붙였다.

1999년 데뷔한 김범수는 장기 프로젝트 ‘메이크20’로 20주년을 자축한다. 리메이크곡·신곡·컬래버레이션곡 등 모두 20곡의 노래를 순차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오는 26일 정오 가수 신효범의 ‘난 널 사랑해’ 리메이크 발표를 시작으로 ‘메이크20’를 이어간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