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타, “‘미미샵’, 저도 몰랐던 귀여움이 반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4 새 예능 '미미샵'에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출연하는 래퍼 치타. / 사진제공=JTBC4

JTBC4 새 예능 ‘미미샵’에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출연하는 래퍼 치타. / 사진제공=JTBC4

“저도 몰랐던 (제) 귀여움을 포함해 직원들의 반전이을 ‘미미샵’에서 볼 수 있을 겁니다.”

래퍼 치타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열린 JTBC4 새 예능 ‘미미샵’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미미샵’은 연예인들이 일반인들의 화장을 해준다는 콘셉트의 예능으로 치타는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출연한다.

치타는 “‘미미샵’은 이야기가 있는 메이크업 숍”이라며 “많은 사람들의 이야기를 함께 들으며 공감을 하는 시간이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미미샵’의 사장인 토니안은 “치타가 생각 보다 굉장히 귀엽다”고 설명했다. 이에 오관진 CP는 “치타는 진짜 귀엽다. 술을 마시면 더욱 귀여워진다”고 거들었다.

치타를 포함해 토니안, 김진경, 신소율, 산다라박이 출연하는 ‘미미샵’은 25일 오후 8시 30분에 JTBC4에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