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그대’ 신재하, 애지중지하던 악어와 결국 이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방송 캡쳐

/사진=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방송 캡쳐

tvN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극본 명수현, 연출 한상재, 이하 ‘시그대’)의 신재하가 자신의 시그니처인 악어와 이별했다.

24일 방송된 ‘시그대’에서는 김남우(신재하)의 품에서 떨어질 듯 떨어지지 않던 시그니처인 악어가 바다로 떠내려갔다.

이날 방송에서 남우는 재욱(이준혁)에 상처 입은 보영(이유비)의 기분을 달래주기 위해 기숙사 메이트인 민호(장동윤), 주용(박선호)과 같이 바다로 떠나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남우는 주용과 바닷가로 출발하기 전부터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였고, 둘은 바닷가에서도 다투다 이내 남우의 왼쪽 가슴팍에 달려있던 악어가 사라져 당황했다.

잃어버린 악어를 찾으러 바닷가를 헤매다 주용이 남우신발에 붙어있던 악어를 발견했다. 하지만 순순히 돌려줄 리가 없었다. 두 사람은 몸싸움을 벌이다 결국 악어는 바다로 떠내려갔다.

‘시그대’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30분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