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日 데뷔 전부터 패션지 커버 장식…’인기 입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세븐틴이 일본 패션 잡지의 표지를 장식했다. 오는 5월 30일 현지에서 발간되는 잡지 앙앙(anan)으로, 이들은 특별 한정판 ‘세븐틴 파이널리 인 재팬!(SEVENTEEN FINALLY IN JAPAN!)’의 모델이다.

앙앙의 표지는 일본에서도 인기 연예인만 찍는 것으로 유명하다. 20, 30대 여성층에게 호응을 얻는 잡지로 꼽힌다. 정식 데뷔 전인 세븐틴이 표지는 물론 한정판을 발간하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세븐틴은 3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지난 2월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 콘서트에서 정식 데뷔 소식을 알렸다. 데뷔 전부터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만큼 향후 어떤 행보를 이어갈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