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치열 “타이틀곡 ‘별 그대’, 팬들의 웃음을 떠올리며 만들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황치열.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황치열.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황치열이 “새 음반의 타이틀곡 ‘별, 그대’의 가사는 팬들을 떠올리며 썼다”고 말했다. 24일 오후 4시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음반 ‘비 마이셀프(Be Myself)’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다.

지난해 6월 내놓은 첫 번째 미니음반 ‘비 오디너리(Be Ordinary)’ 이후 약 10개월 만에 돌아온 그는 “앞선 음반보다 더 좋은 음악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며 “나만의 색깔을 잘 담아내기 위해 총 4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황치열은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별, 그대’의 가사를 직접 썼다. 그는 “팬들을 위해 만든 곡이다. 후렴에 ‘너를 비추는 별이 되고 싶다’는 구절이 나오는데, 음악으로 팬들을 비춰주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면서 “내 인생에 이렇게 밝은 노래를 만든 건 처음이다. 그동안 처절하고 슬픈 곡만 썼는데 ‘별, 그대’는 팬들의 환한 웃음을 떠올리며 완성했다”고 밝혔다.

‘별, 그대’는 황홀했던 사랑의 순간을 녹인 곡으로, 황치열의 호소력 짙은 음색이 돋보인다. 황치열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