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출신 진이형, 오늘(24일) 신곡 ‘땡겨’ 발표..”트로트 가수로 2막”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진이형 신곡 '땡겨' 커버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가수 진이형 신곡 ‘땡겨’ 커버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아이돌 출신 트로트 가수 진이형(박성진)이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첫 번째 싱글 음반 ‘땡겨'(사랑의 방아쇠)를 발표한다.

진이형은 과거 가수 윤건과 더불어 그룹 팀(TEAM)으로 활동했다. 이후 ‘낙타’라는 예명을 쓰며 그룹 H.O.T와 터보, 룰라의 안무가로도 활약했다. 오랜 준비 끝에 이번에 트로트 가수로 정식 데뷔한다.

‘땡겨’는 작곡가 양주가 만든 곡으로, 경쾌한 분위기의 록 디스코 장르이다. 현란한 기타 연주와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특징이라고 한다.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진이형은 탄탄한 내공과 숨길 수 없는 끼, 매력으로 트로트계의 새 바람을 일으킬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