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류수정 “일교차 때문에 목감기 걸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러블리즈,류수정,쇼케이스

그룹 러블리즈 류수정이 23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앨범 ‘치유(治癒)’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러블리즈의 류수정이 목감기에 걸렸다고 말했다.

류수정은 23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음반 ‘치유’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목이 쉰 듯한 모습으로 걱정을 샀다.

그는 “요즘 일교차가 심하고 미세 먼지도 심하다. 일교차에 적응하지 못했는지 목감기가 걸렸다. 쇼케이스 전까지는 목감기가 낫길 바랐는데, 목이 좋지 않은 상태로 무대를 하게 돼 아쉬움이 크다”고 털어놨다.

지난 음반 타이틀곡 ‘종소리’로 SBS MTV ‘더 쇼’에서 데뷔 후 처음으로 1위를 차지했던 러블리즈는 “이번에는 지상파에서도 1위를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진은 “데뷔 초에는 성적에 신경을 쓰곤 했다. 하지만 지금은 순위가 높지 않아도 거기에 큰 의미를 두지 않으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음반 타이틀곡 ‘그날의 너’는 작곡팀 스윗튠이 만든 노래로 발랄하고 경쾌한 분위기가 특징이다. 이별의 아픔을 치유해가는 과정을 가사에 담았다. 이 외에도 ‘미묘미묘해’ ‘템테이션(Temptation)’ ‘수채화’ ‘샤이닝★스타(Shining★Star)’ 등 모두 6곡이 음반에 실린다.

러블리즈는 이날 오후 6시 ‘치유’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