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사고’ 한예슬, 수술 부위 또 공개 “오늘 찍은 사진…마음이 무너진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예슬/ 사진=텐아시아DB/ 한예슬 인스타그램

한예슬/ 사진=텐아시아DB/ 한예슬 인스타그램

의료사고를 당한 배우 한예슬이 수술 부위 사진을 추가로 공개했다.

한예슬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찍은 사진입니다…정말  마음이 무너지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의료사고로 인한 흉터 자국이 그대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한예슬은 지난 2일 강남 차병원에서 왼쪽 겨드랑이 아래 옆구리에 난 지방종 제거 수술을 받았다. 지방종은 피부 조직 아래 발생하는 양성 종양의 일종으로 비교적 간단한 수술로 완치가 가능하나 의료 과실로 인해 화상을 입는 등 피해를 입었다. 이에 한예슬은 20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의료사고 사실을 알렸다.

강남 차병원 외과전문의 이지현 교수는 21일 홍혜걸 의학박사가 진행하는 의학 전문 채널 ‘비온뒤’에 출연해 자신의 과실을 인정하고 공식 사과했다.

차병원 측은 한예슬의 회복을 지원하고 보상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