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만기’ 김명민, 고창석 영혼으로 경제 프로그램 출연…’호기심 UP’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김명민/사진제공=에이스토리

배우 김명민/사진제공=에이스토리

KBS2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에서 김명민이 경제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우리가 만난 기적’ 제작진은 오늘(23일) 김명민이 경제 프로그램에서 발언하고 있는 사진을 방송에 앞서 공개했다.

앞서 최연소 은행지점장으로 이름을 날린 송현철A(김명민)는 사고 전 ‘경제전망대’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해 현 경제상황에 대한 분석과 소신 있는 발언을 했다. 이에 그를 ‘뇌섹남’으로 주목받게한 그 방송에 송현철B(고창석)의 영혼이 깃든 그가 모습을 드러내 관심이 쏠리는 것.

중화요리 전문점 배달원부터 요리사, 만호장 사장이 되기까지 한 길만 걸어온 송현철B는 이 분야와는 동떨어진 직업을 가졌던 인물이다. 특히 공개된 사진에서도 그의 불안한 표정과 흔들리는 눈빛이 느껴져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송현철A와 B의 상반된 분위기가 시선을 끈다. 자신감이 넘치는 송현철A와는 달리 어딘가 조심스럽고 긴장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기 때문.

더불어 지난 방송에서는 송현철A의 습관과 어렴풋한 기억이 육체에 남아있음이 밝혀졌다. 이에 과거 ‘경제전망대’에 출연했던 경험이나 경제적 지식을 몸이 기억해 낼지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주 방송에선 아내 선혜진(김현주)에게 도움을 요청하는 송현철의 절박한 모습이 엔딩을 장식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또한 조연화(라미란)와 박동수(전석호)가 그의 실체에 점점 다가가고 있어 오늘(23일) 방송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오늘(2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