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박선영♥강성욱, 최대철에 사내연애 들켰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사진=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사진=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 방송화면

KBS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의 박선영과 강성욱이 최대철에게 관계를 들켰다.

21일 방송된 ‘같이 살래요’에서 박선하(박선영)는 회사 지하주차장에서 차경수(강성욱)와 껴안고 있다가 상사인 고병진(최대철)에게 발각됐다. 고병진은 차경수의 여자친구가 자신이 예뻐하는 박선하라는 사실을 알고 배신감을 느꼈다. 거듭 “아냐. 그럴 리 없어”라고 현실을 부정했다. 차경수는 “사귀는 사이 맞아요”라고 쐐기골을 박았다.

박선하와 차경수는 고병진의 마음을 달래기 위해 애썼다. 차경수는 “사내연애 걸리면 다른 사무실로 쫓아낸다고 해서 그런 거잖아요. 우리도 몰래 만나느라 힘들었어요”라고 툴툴거렸지만, 사회생활에 능한 박선하는 “처음부터 속이려던 건 아니었어요. 저희 한 번 만 눈감아 주시면 안 될까요. 청첩장 나오면 제일 먼저 팀장님에게 말씀드리려고 했어요”라고 애원했다. 차경수는 “정말 결혼하려고 하냐”며 아연실색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