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 정해인 떠올리며 “볼 때마다 가슴 떨려..짜릿”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손예진이 정해인을 떠올리며 “정말 좋다”고 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에서다.

윤진아(손예진)는 자신이 서준희(정해인)와 교제 중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는 회사 동료 금보라(주민경)와 만났다. 보라는 진아에게 “모든 것을 감수할 만큼 준희가 좋으냐”고 물었다.

진아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좋다”고 답했다. 이어 “볼 때마다 가슴이 떨리고 짜릿한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진아와 준희의 만남은 보라 외에 진아의 동생 윤승호(위하준)도 알았다. 주변인들에게 조금씩 두 사람의 교제가 알려지고 있는 상황이다. 진아, 준희는 조심스럽게 연애를 이어가며 사랑을 키우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