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푸파’ 백종원 “이영자 먹방 보면 배고파져…너무 좋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백종원 / 사진제공=tvN

백종원 / 사진제공=tvN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최근 먹방으로 화제인 이영자에 대해 “나보다 훨씬 재밌다”고 평가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센터 탤런트 스튜디오에서 열린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기자간담회에서다.

백종원은 “내가 처음 방송을 하게 된 것이 이영자 때문이다. 이영자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대박집 사장’으로 한 번 출연했는데 내가 감각이 있었는지 세 번이나 불러줬다”고 말했다. 이어 “이후 이영자와 잘 알고 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백종원은 “맛표현에 있어서는 나와 전혀 다르다. 난 무식하다. 이영자는 맛깔나고 재미있게 한다. 나도 이영자가 얘기하는 걸 듣다 보면 배고파진다”며 “이영자의 먹방을 너무 좋아한다”며 웃었다.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는 백종원이 세계 방방곡곡 숨겨진 길거리 음식을 찾아 떠나는 프로그램이다. ‘백종원의 미식 방랑기’라는 부제에서 엿볼 수 있듯 백종원이 세계 각 도시의 맛집을 소개하며 음식에 얽힌 다양하고 흥미로운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오는 23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