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2’ 김이나 “임현주, 아보카도 같은 여자”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작사가 김이나가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2’에 출연 중인 임현주에 대해 “아보카도 같은 여자”라고 말했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하트시그널2’에선 여성 입주자들이 솔직하게 속마음을 고백하는 시간을 갖는다.

첫 정식 데이트 후 처음 여자들만의 시간을 갖게 된 오영주·송다은·임현주는 대화를 나누며 자신의 마음을 드러낸다. 특히 임현주와 오영주는 자신의 연애 스타일이 적극적으로 다가가는 ‘돌진형’임을 밝힌다.

이를 지켜보던 김이나는 “임현주가 이 분위기를 주도하고 있다”며 “지난번에 김현우를 겉은 딱딱하고 속은 부드러운 ‘바게트형’ 남자라고 했는데 임현주는 겉은 부드럽고 속은 단단한 ‘아보카도형’ 여자”라며 그의 매력에 감탄한다.

또 이날 방송에는 새로운 여성 입주자가 등장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