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마녀전’ 윤세아, ‘갑질은 이제 그만’…촬영장 밝히는 비하인드 컷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윤세아/사진제공=스타캠프202

배우 윤세아/사진제공=스타캠프202

SBS 토요드라마 ‘착한 마녀전’ 제작진이 20일 배우 윤세아의 사진을 공개했다.

윤세아는 ‘착한 마녀전'(극본 윤영미, 연출 오세강)에서 안하무인 항공사 전무 오태리 를 연기한다. 극중 ‘라면 갑질’을 시작으로 박치기를 하거나 목을 조르는 등 ‘갑질 연기 시리즈’로 이목을 끌었다.

‘착한 마녀전’ 제작진에 따르면 윤세아는 ‘금수저’ 캐릭터를 표현하기 위한 의상 선택과 더불어 얄미움을 더하는 손짓 연기까지 디테일을 더하며 노력하고 있다.

사진 속 윤세아는 갑질을 일삼는 오태리와는 전혀 다른 분위기라 눈길을 끈다. 카메라를 향해 환히 미소짓는가하면 반려견을 향해 다정한 모습이다. 윤세아는 촬영 쉬는 시간 밝은 웃음으로 촬영장 분위기를 밝게 만든다고 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