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진 멜로’ 정려원, 예고 사진 공개…아이같은 ‘자장면 먹방’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배우 정려원/사진제공=SBS '기름진 멜로'

배우 정려원/사진제공=SBS ‘기름진 멜로’

오는 5월 7일 베일을 벗는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 연출 박선호) 제작진이 20일 배우 정려원의 촬영 현장사진을 공개했다.

정려원은 샛노란 유채꽃밭 한가운데 앉아 자장면을 먹고 있다. 오물오물 자장면을 먹고, 말을 쳐다보는 모습 등 천진난만한 아이같은 분위기다.

무엇보다 정려원의 해맑은 미소가 눈에 띈다. 극중 정려원이 맡은 단새우는 8000억 원을 빚진 재벌가 출신 파산녀다. 하루아침에 천당에서 지옥으로 떨어졌는데도 절망하지 않는 인물이다. 그를 위로하는 음식이 바로 자장면이다.

‘기름진 멜로’ 제작진은 “정려원이 아닌 단새우는 상상할 수 없다. 그만큼 단새우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캐릭터로 만들고 있다. 대본 연습 때부터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으로 제작진을 감탄하게 만들었다”며 “차원이 다른 단새우의 독특하고도 묘한 매력에 시청자들도 빠져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