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4’ 사유리, 멤버들 식욕에 당혹…”게스트가 먹을 게 없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K STAR '식신로드 시즌4'

사진제공=K STAR ‘식신로드 시즌4’

방송인 사유리가 ‘식신로드’ 멤버들의 식탐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다. 19일 방송되는 K STAR ‘식신로드 시즌4’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는 사유리가 게스트로 출연해 MC 정준하, 이상민, 김신영, 은서와 함께 복어요리와 돼지고기 특수부위를 먹으러 맛집으로 향한다.

사유리는 음식을 먹던 중 “‘식신로드’ 멤버들이 정말 많이 먹는다. 이런 거 처음이다. 내가 빨리 안 먹으면 음식이 없어진다”며 당황했다.

그러자 김신영은 “알아서 먹어야 한다. 챙겨 먹지 않으면 나중에 게스트가 악밖에 남지 않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래도 마음이 풀리지 않은 사유리는 “이런 프로그램이 있어?”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그 와중에도 이상민과 은서는 숟가락을 놓지 않아 난감해진 제작진은 “맛 표현을 좀 해라. 너무 빨리 먹었다”고 지적했다.

이에 이상민은 “말이 없는 게 맛 표현”이라고 답했고 김신영도 “맛있어 미치겠는데 표현할 시간이 어딨냐?”며 되레 큰 소리를 쳐 제작진을 당황하게 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